NO WAVE

루쉰 '민족주의 문학의 임무와 운명' 본문

ANARCHY

루쉰 '민족주의 문학의 임무와 운명'

NO WAVE 2008.10.10 11:29

원문은 루쉰의 잡문 "민족주의 문학의 임무와 운명"이다. 1930년대 제국주의 식민지가 되어버린 중국에 대해 루쉰은 많은 잡문을 남겼다.
루쉰은 민중들과 농민들을 위해서 글을 썼고, 쳥년들의 자각을 위해 부단히 노력했다. 일제의 침략으로 같은 운명을 겪었던 아시아의 중국과 한국. 한국은 일제의 제국주의가 청산되지 못하고 현재까지 이르렀다. 대한민국의 현재 현실을 빗대어 루쉰의 글을 빌려보았다. 일종의 패러디 잡문이다. 그렇지만 너무도 마음에 와 닿는 이글에서 왜 이렇게 마음이 아플까. 뉴라이트, 조중동, 신자유주의를 대입해보았다. 이 외에도 대한민국의 위선은 너무도 많다. 미래의 세대를 위해 현재의 우리가 꼭 바꿔가야할 혁명의 심정으로 루쉰의 글을 재조명해본다.

원문 : 루쉰 "민족주의 문학의 임무와 운명" 중.
제국주의 식민정책은 반드시 한 무리의 망나니들을 길러낸다. 제국주의자들 눈에는 오직 그들만이 가장 훌륭한 노예이며 가장 쓸모있는 개나 매로, 상전을 위해 식민지를 진압하는 일을 비롯해 식민지 민중으로서 해야 할 임무를 다할 수 있는 것으로 보인다. '민족주의 문학가'들은 이처럼 제국주의자에게 총애받는 개였다. 문단에 발을 들여놓은 이런 망나니들도 전에는 그 무슨 '예술지상주의'요, '인류를 위한 예술'이요 하는 각양각색의 주의를 표방한 적이 있었다. 그런데 지금 그들은 한데 모이게 되었다. 스파이나 순경, 살인청부업자 들에 비하면 이들은 물론 손색이 많다. 그 들은 둥둥 떠다니는 송장-본래는 상하이 바닷가에 오랫동안 부침하면서 떠돌아다니던 송장-에 지나지 않았는데, 풍랑이 이는 밞에 한곳으로 몰려와서 쌓인 것이다. 게다가 그것들은 하나같이 푹 썩어서 고약한 악취를 풍긴다. 그런데 이런 썩어빠진 송장문학이 제국주의와 국민당이 저지르는 망나니 정치에 쓸모가 있어서 상전에게 환심을 사게 되었다.
이런 것들이 바로 '민족주의 문학'이 해야 할 임무, 곧 곡을 하고 장례를 치르는 임무였다. 그렇게 하지 않으면 국토를 말아먹으며 무저항주의를 주장하는 국민당의 비행이 조용한 가운데 지나치게 노골적으로 드러나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반드시 통곡하고 슬프게 울부짖으면서 격앙하고 강개한 모습을 가장해야한다. 그래야 그 소란과 잡음으로 사람들을 어리둥절하게 해서 그들이 나라를 팔아버닌 죄행도 슬그머니 감출 수 있는 것이다.

"뉴라이트들의 임무와 운명"
제국주의 식민정책은 반드시 한 무리의 망나니들을 길러낸다. 뉴라이트들 눈에는 오직 그들만이 가장 훌륭한 노예이며 가장 쓸모있는 개나 매로, 상전을 위해 식민지를 진압하는 일을 비롯해 식민지 민중으로서 해야 할 임무를 다할 수 있는 것으로 보인다. '뉴라이트'들은 이처럼 제국주의자에게 총애받는 개였다. 정치에 발을 들여놓은 이런 망나니들도 전에는 그 무슨 '근대화지상주의'요, '국가성장을 위한 예술'이요 하는 각양각색의 주의를 표방한 적이 있었다. 그런데 지금 그들은 한데 모이게 되었다. 스파이나 순경, 살인청부업자 들에 비하면 이들은 물론 손색이 많다. 그 들은 둥둥 떠다니는 송장-본래는 인천 바닷가에 오랫동안 부침하면서 떠돌아다니던 송장-에 지나지 않았는데, 풍랑이 이는 밞에 한곳으로 몰려와서 쌓인 것이다. 게다가 그것들은 하나같이 푹 썩어서 고약한 악취를 풍긴다. 그런데 이런 썩어빠진 송장집단이 제국주의와 한나라당이 저지르는 망나니 정치에 쓸모가 있어서 상전에게 환심을 사게 되었다.
이런 것들이 바로 '뉴라이트들'이 해야 할 임무, 곧 곡을 하고 장례를 치르는 임무였다. 그렇게 하지 않으면 국토를 말아먹으며 식민지근대성장론을 주장하는 한나라당의 비행이 조용한 가운데 지나치게 노골적으로 드러나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반드시 통곡하고 슬프게 울부짖으면서 격앙하고 강개한 모습을 가장해야한다. 그래야 그 소란과 잡음으로 사람들을 어리둥절하게 해서 그들이 나라를 팔아버닌 죄행도 슬그머니 감출 수 있는 것이다.

"조중동 수구언론의 임무와 운명"
제국주의 식민정책은 반드시 한 무리의 망나니들을 길러낸다. 수구언론주의자들 눈에는 오직 그들만이 가장 훌륭한 노예이며 가장 쓸모있는 개나 매로, 상전을 위해 식민지를 진압하는 일을 비롯해 식민지 민중으로서 해야 할 임무를 다할 수 있는 것으로 보인다. '조중동 수구언론'들은 이처럼 제국주의자에게 총애받는 개였다. 언론에 발을 들여놓은 이런 망나니들도 전에는 그 무슨 '민족정론지'요, '서민을 위한 언론'이요 하는 각양각색의 주의를 표방한 적이 있었다. 그런데 지금 그들은 한데 모이게 되었다. 스파이나 순경, 살인청부업자 들에 비하면 이들은 물론 손색이 많다. 그 들은 둥둥 떠다니는 송장-본래는 인천 바닷가에 오랫동안 부침하면서 떠돌아다니던 송장-에 지나지 않았는데, 풍랑이 이는 밞에 한곳으로 몰려와서 쌓인 것이다. 게다가 그것들은 하나같이 푹 썩어서 고약한 악취를 풍긴다. 그런데 이런 썩어빠진 송장집단이 제국주의와 한나라당이 저지르는 망나니 정치에 쓸모가 있어서 상전에게 환심을 사게 되었다.
이런 것들이 바로 '조중동수구언론'이 해야 할 임무, 곧 곡을 하고 장례를 치르는 임무였다. 그렇게 하지 않으면 국토를 말아먹으며 잃어버린10년을 주장하는 한나라당의 비행이 조용한 가운데 지나치게 노골적으로 드러나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반드시 통곡하고 슬프게 울부짖으면서 격앙하고 강개한 모습을 가장해야한다. 그래야 그 소란과 잡음으로 사람들을 어리둥절하게 해서 그들이 나라를 팔아버닌 죄행도 슬그머니 감출 수 있는 것이다.

"신자유주의자들의 임무와 운명"
신자유주의 식민정책은 반드시 한 무리의 망나니들을 길러낸다. 신자유주의자들 눈에는 오직 그들만이 가장 훌륭한 노예이며 가장 쓸모있는 개나 매로, 상전을 위해 식민지를 진압하는 일을 비롯해 경제 식민지 민중으로서 해야 할 임무를 다할 수 있는 것으로 보인다. '시장주의자'들은 이처럼 제국주의자에게 총애받는 개였다. 경제에 발을 들여놓은 이런 망나니들도 전에는 그 무슨 '경제성장주의'요, '서민을 위한 정책'이요 하는 각양각색의 주의를 표방한 적이 있었다. 그런데 지금 그들은 한데 모이게 되었다. 스파이나 순경, 살인청부업자 들에 비하면 이들은 물론 손색이 많다. 그 들은 둥둥 떠다니는 송장-본래는 인천 바닷가에 오랫동안 부침하면서 떠돌아다니던 송장-에 지나지 않았는데, 풍랑이 이는 밞에 한곳으로 몰려와서 쌓인 것이다. 게다가 그것들은 하나같이 푹 썩어서 고약한 악취를 풍긴다. 그런데 이런 썩어빠진 송장집단이고소영 강부자들한나라당이 저지르는 망나니 정치에 쓸모가 있어서 상전에게 환심을 사게 되었다.
이런 것들이 바로 '시장주의자들'이 해야 할 임무, 곧 곡을 하고 장례를 치르는 임무였다. 그렇게 하지 않으면 국토를 말아먹으며 시장의 자유를 주장하는 한나라당의 비행이 조용한 가운데 지나치게 노골적으로 드러나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반드시 통곡하고 슬프게 울부짖으면서 격앙하고 강개한 모습을 가장해야한다. 그래야 그 소란과 잡음으로 사람들을 어리둥절하게 해서 그들이 나라를 팔아버닌 죄행도 슬그머니 감출 수 있는 것이다.


신고

'ANARCH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쌀 직불금 사태의 단상  (0) 2008.10.17
시장주의 경제학자들의 뻔뻔함  (0) 2008.10.13
루쉰 '민족주의 문학의 임무와 운명'  (0) 2008.10.10
경제 파산 돌입  (0) 2008.10.09
연애관  (0) 2008.10.07
경계인 : 디아스포라  (2) 2008.09.22
0 Comments
댓글쓰기 폼